UPDATED. 2020-10-28 11:18 (수)
한샘, 동반성장지수 두 계단 상승…’우수’ 등급
한샘, 동반성장지수 두 계단 상승…’우수’ 등급
  • 박성진 기자
  • 승인 2020.09.08 21:25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한샘 사옥 전경. (사진=한샘)
한샘 사옥 전경. (사진=한샘)

종합 홈 인테리어 기업 ㈜한샘(대표이사 강승수)이 동반성장위원회(위원장 권기홍, 이하 동반위)에서 발표하는 ‘2019 동반성장지수 평가’에서 ‘우수’ 등급을 받았다고 8일 밝혔다. 이는 전년 대비 두 단계 상승한 등급이다.

동반성장지수는 대기업과 중소기업간의 동반성장을 촉진하기 위해 기업별 동반성장 수준을 평가, 계량화해 산정, 공표하는 제도다. 동반위의 동반성장 종합평가와 공정거래위원회(위원장 조성옥, 이하 공정위)의 공정거래협약 이행평가 결과를 50:50으로 합산해 매년 1회 발표하며 평가가 높은 순서대로 최우수, 우수, 양호, 보통, 미흡 등 5개 지표로 구분된다.

올해 동반성장 지수 평가대상 기업은 총 185개로, 한샘은 전년대비 등급이 상승한 기업 31개 중 2단계 상승한 6개 기업에 포함됐다. 공정위의 공정거래협약 이행실적 평가에서도 한샘은 ‘우수’ 등급을 받았다. ‘우수’ 기업은 공정위의 직권조사 1년간 면제 및 관계부처 표창 수여 등의 인센티브를 적용받는다.

한샘은 2017년 동반성장팀을 출범해 ‘같이의 가치’를 상생경영의 기조로 삼고 다양한 동반성장 제도들을 확대, 강화해 왔다. 협력사를 위한 상생펀드와 상생결재시스템 등 금융 지원을 비롯해 동반성장 투자재원 출연을 통한 대리점 산재보험료 등 다양한 경영 지원 프로그램을 진행 중이다.

또 한샘 임직원과 동일한 수준의 교육 지원, 협력사 역량 강화를 위한 설비 구조 효율화 등 기술 지원 프로그램과 컨설팅 등 전방위 지원을 이어오고 있다.

특히 자영업자인 대리점들을 위해 상생형 대형매장을 지속적으로 확대하며 대리점의 영업 활동을 지원하고 있다. 상생형 대형매장은 인테리어의 특성상 넓은 매장을 갖추기 위한 임대료, 인테리어 제품 전시 등 대리점의 비용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한샘이 비용을 들여 마련한 대형 전시 매장을 의미한다.

여기에 협력사 인력난 해소와 청년 구직자들을 위한 협력사 전문인력 교육 및 채용 지원 프로그램을 비롯해 스타트업 청년들을 위한 기술 협업, 중소상공인들을 위한 온라인 판로 개척 지원 등 상생협력 프로그램들을 확대하고 있다.

올해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외계층 및 농어촌 지역 주민들을 위해 상반기에 10억 원을 기부했고, 하반기에 5억 원의 농어촌상생협력기금을 출연하는 등 국난 극복에 적극 동참하고 있다.

한샘 관계자는 “대기업과 중견, 중소기업, 소상공인들이 함께 성장할 수 있는 경제적 선순환 구조가 국가적 위기 극복과 지속가능한 산업 생태계 조성의 기반”이라며 “이를 만드는 데 기업의 역할을 다 할 것”이라고 말했다.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