UPDATED. 2019-06-25 13:27 (화)
소상공인 삶 만족도 낮아 '5점 만점에 2.8점'
소상공인 삶 만족도 낮아 '5점 만점에 2.8점'
  • 이세나 기자
  • 승인 2019.06.10 11:25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사진=벼룩시장

지난해 식당을 개업한 이 모씨(38세)는 개업 초에는 비교적 수입이 괜찮았지만 얼마 되지 않아 인근 경쟁식당들이 문을 열면서 요즘 하루도 쉬지 않고 일하고 있다. “하루라도 쉬면 매출이 떨어지고 옆 가계에 손님도 뺏길까 오히려 영업시간을 더 늘려 운영하고 있습니다. 온종일 일에 매달리고 있지만 살림살이는 좀처럼 나아지지 않네요.”

생활밀착 일자리를 제공하는 벼룩시장구인구직(대표 장영보)이 소상공인 820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한 결과 소상공인의 하루 평균 근로시간은 10.1시간으로 조사되었다. 이는 지난해 4월 벼룩시장구인구직이 일반 직장인을 대상으로 진행했던 하루 평균 근로시간 보다 더 높은 수치로 소상공인은 일반 직장인(8.8시간)에 비해 하루 평균 1.3시간 더 일하고 있었다.

업종별로는 ‘음식점업’이 하루 평균 10.3시간으로 가장 길었고 ‘운송업’(10시간), ‘서비스업’(9.1시간), ‘제조업’(8.9시간), ‘도·소매업’(8.7시간) 순이었다. 특히 운송업의 경우 하루 8시간 미만 일을 한다고 답한 응답자가 한 명도 없어 눈길을 끌었다. 

소상공인의 한달 평균 휴무일은 2.5일로 집계되었다. 한달 중 적어도 27일 이상을 일 하는 것.

세부적으로 살펴보면 ‘월 2회’ 쉰다는 응답자가 26.5%로 가장 많았으며 ‘월 4회’(25.1%), ‘월 1회’(17%)가 그 뒤를 이었다. 또한 응답자 중 13%는 ‘휴무일이 없다’고 답해 10명 중 1명은 단 하루도 쉬지 않고 일을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.

하루도 쉬지 않고 일을 한다고 답한 응답자를 업종별로 살펴보면 ‘도·소매업’이 14.6%로 가장 많았으며 ‘서비스업’(14.3%), ‘음식점업’(13.2%), ‘운송업’(11.1%), ‘제조업’(5.1%) 순이었다. 반면 월 5회 이상 쉰다고 답한 응답자는 ‘제조업’(17.7%)이 가장 많았고 ‘음식점업’(2.1%)로 가장 작았다.

그렇다면 장시간 노동을 피해갈 수 없는 소상공인의 삶의 만족도는 어떨까? 소상공인 삶의 만족도는 5점 만점에 평균2.8점에 불과했다.

세부 점수로 살펴보면 5점 만점에 ‘3점’이라고 답한 소상공인이 47.1%로 가장 많았으며 ‘2점’(24.4%), ‘4점’(16.2%), ‘1점’(8.3%), ‘5점’(4%)의 순으로 소상공인 삶의 만족도는 높지 않았다.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